UPDATE : 2022.12.7 수 00:09

서울시, 겨울에 만나는 초록잎 '서울숲, 겨울에 만나는 식물이야기'

허윤희 작가의 나뭇잎 세밀화 등 식물그림 228점과 쉽게 만날 수 있는 관엽식물 60종 전시 뉴스해양수산l승인2022.11.22l수정.. :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서울시, 겨울에 만나는 초록잎 '서울숲, 겨울에 만나는 식물이야기'
[뉴스해양수산] 서울시 동부공원여가센터에서는 오는 25일부터 12월 14일까지 20일간, 서울숲 커뮤니티센터에서 ‘서울숲, 겨울에 만나는 식물이야기’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공원 여가문화 활성화를 위해 서울숲에서 개최하는 식물 주제의 특별 프로그램으로 전시 3종 체험프로그램 2종으로 구성된다.

매일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울숲 중앙호수 주변에 있는 커뮤니티센터에서 개최되며. 시민 누구나 무료로 입장이 가능하다.

전시회장에 들어서면 다양한 모양과 색깔의 나뭇잎 그림이 눈앞에 펼쳐져 마치 울창한 숲에 들어선 듯한 기분이 느껴진다.

이번에 전시되는 허 작가의 ‘나뭇잎일기’는 작가가 매일 나뭇잎 한 장을 채집해 세밀한 그림으로 남기고 일기를 쓰듯 그날의 단상을 기록한 작품이다.

나뭇잎 일기는 2008년부터 작가가 매일 집 근처를 산책하며 그 날의 빛깔을 대표하는 나뭇잎 하나를 주워와서 크기와 모양, 색깔을 똑같이 따라 그리고 일상의 순간을 기록한 작품으로 매일 조금씩 다르게 변하는 나뭇잎과 그날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은 사계절 변화하는 서웊숲의 나무들의 이야기와 모습들을 전시장에 모두 담은 듯한 느낌을 불러일으킨다.

사라져가는 우리나라 야생화를 그린 ‘멸종위기 식물화’ 12점 ‘나뭇잎일기’가 식물의 평범한 일상을 담은 이야기라면, ‘멸종위기 식물화’는 곧 사라질지도 모르는 식물들의 애절함을 담았다.

산림청에서 지정한 멸종위기 야생생물 목록에 있는 식물을 모델로 삼아 그린 작품으로 작가는 그림에 죽음, 생생함, 삶에 대한 간절함 등을 담았다고 한다.

멸종위기 식물이 점차 사라져가는 것을 보면서 안타까움과 함께 작업을 통해 위기의식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어졌다는 작가는 작품을 그릴 때 그림의 물감이 흐르는 기법으로 그렸는데 이는 사라지는 생명에 대한 슬픔, 눈물을 표현한 것이라고 한다.

올겨울 나도 반려식물을 키워볼까? 실내에서 잘 자라는 관엽식물 60종 전시 그림전시와 더불어 이번 전시에서는 우리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몬스테라, 신고디움, 알테란테라 등 관엽식물 60종을 선보인다.

대부분의 관엽식물은 상대적으로 광량이 적은 실내에서도 잘 자라고 공기정화능력도 갖추어 반려식물로서 인기가 매우 높다.

전시를 통해 다양한 관엽식물을 살펴보고 이번 기회에 나도 한번 반려식물 키우기에 도전을 해보는 건 어떨까? 나뭇잎그리기, 반려식물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으로 전시를 더욱 풍부하게 즐길 수 있다.

가족이 함께 그림을 그리고 반려식물 토피어리를 체험으로 전시의 즐거움을 더해보자. 나뭇잎 그리기 체험프로그램은 이번 전시회에 작품을 전시한 허윤희 작가가 직접 강사로 나선다.

다수의 개인전, 단체전 출품은 물론 국제대회 수상 이력까지 화려한 경력의 작가로부터 직접 그림을 그리는 법을 배우고 나만의 이야기를 담은 ‘나뭇잎 일기’ 작품을 직접 만드는 체험을 할 수 있다.

체험일정은 11/26 오후 2시~오후 4시, 12/03 오후 2시~오후 4시 총2회에 걸쳐 진행된다.

전문 강사와 함께 이 세상에 하나뿐인 개성있는 모양의 반려식물, 나만의 토피어리볼을 직접 만들어보는 활동이다.

작품구상, 도안작성부터 실제 토피어리볼을 완성해보는 체험을 할 수 있다.

체험일정은 12/10 오후 2시~15:30동안 진행된다.

체험프로그램은 초등학생 자녀를 둔 가족 대상으로 진행되며 참여비용은 가족당 2,000원이다.

참여자 모집은 11월 24일 09:00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누리집을 통해 체험프로그램 회차당 선착순 5팀을 모집할 예정이다.

장소는 서울숲 커뮤니티센터 1층 전시관 내부 체험존에서 진행되며 자세한 문의는 서울시 동부공원여가센터로 하면 된다.

사전예약을 하지 못한 관람객도 전시관 오두막 속 그림그리기 코너를 마련해 매일 누구나 무료로 식물엽서 그리기 체험을 스스로 할 수 있도록 준비할 예정이다.

김인숙 동부공원여가센터 소장은 “사계절 내내 우리에게 이로움을 주는 식물들을 겨울에 더 가까이 관찰해보는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고자 이번 전시회를 기획했다”며 “서울숲도 사계절 다양한 여가문화를 누릴 수 있는 소중한 공간으로 사랑받는 곳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뉴스해양수산  jeong2@kunsan.ac.kr

<저작권자 © 뉴스해양수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해양수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 [기사배열책임자 및 기사배열 기본방침]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생태연구원(주) Korea Ecology Institute Co., Ltd 
본 사 : 전라북도 군산시 은파순환길 174-9 한국생태연구원 [1층~2층]   www.keic.net 
[주간신문 www.ofn.kr jeong2@kunsan.ac.kr ] [ 도서출판 한국생태연구원] 
(전화:0505-836-4000 팩스:0505-836-5000 ) 010-7664-2340
등록번호 : 전북, 아00115 |  등록일: 2015.02.23  |  발행인 : 정윤진  |  편집인 : 오정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윤진
Copyright © 2022 뉴스해양수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