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7 목 15:54

제8회 이태석 봉사상 시상식 개최

뉴스해양수산l승인2019.01.09l수정2019.01.10 00:1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제8회 이태석 봉사상 수상자

[뉴스해양수산] 부산시는 제8회 이태석봉사상 시상식을 9일 수요일 오후 5시 부산시청 12층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단법인 부산사람이태석기념사업회가 주관하는 제8회 이태석 봉사상 수상자에는 권기정 씨가 선정됐다.

한양대학교 경영학과을 졸업하고 2001년부터 13년 넘게 구호·개발 전문가로 활동해 온 귄기정 대표는 아프가니스탄, 르완다, 스리랑카, 파키스탄, 네팔. 에티오피아, 이집트, 아이티, 그리고 남수단 등지에서 전쟁과 질병, 빈곤으로 어려움에 처한 이들을 위해 긴급구호 및 지역개발 활동을 펼쳐왔다.

권기정 대표는 “10년 넘게 재난과 구호현장에서 활동하다 몇 년 전 한국으로 돌아와 가족과 친지들에게 감사한 마음과, 평범한 길을 걷고 있지 않기에 갖는 미안한 마음을 전한다.”며 “여러 나라에서 생사고락을 함께 했던 많은 동료들과 아내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울지마 톤즈로 널리 알려진 남수단은 2012년 당시 세계에서 제일 가난한 나라였고, 내전으로 위험이 가중되고 있는 지역이었다. 그 곳에서 지역 재건지원 사업을 한 지 2년 즈음 갑작스러운 내전이 발생하여 희망을 함께 만들어가려고 했던 180명의 고아들과 천 여 명의 학생들, 지역주민들의 노력이 한순간에 물거품으로 돌아간 순간도 있었다.

권 대표는 “내전이 악화되어 현장에서 철수를 해야 하는 상황에 현지 직원과 지역주민을 두고 떠나오는 현실과 마주하며 큰 절망과 힘든 시간을 겪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하지만 한국으로 귀국한 지 20여일 만에 속해 있던 단체를 설득해 다시 남수단으로 돌아갔고, 남수단과 우간다 국경지역에서 사선을 넘나들며 긴급구호 활동을 펼쳤다. 다행히 흩어졌던 직원들을 무사히 만나 이재민과 난민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1년 넘게 진행할 수 있었다.

권기정 대표는 현재 오랜 현지 활동을 접고 돌아와 교육을 주제로 하는 '협동조합 빙고'를 설립하여 우리가 사는 터전에서 바른 소비와 지출을 통해 제3세계 사람들과 공존하고 협력 할 수 있는지 고민하고, 세계시민으로서의 책임과 권리를 함께 배우고 연구하는 데 힘쓰고 있다.

한편 ‘이태석 봉사상‘은 아프리카 남수단 톤즈에서 헌신적인 봉사활동을 펼치다 숨진 부산 출신 이태석 신부를 기억하고 그 정신을 이어가기 위해 제정됐다. 봉사상 시상식 외에도 청소년 교육사업, 예술인 재능기부 음악회, 의료봉사 등 다양한 사업으로 국내외에서 활동하며 지역의 나눔 문화 확산에 힘쓰고 있다.


뉴스해양수산  jeong2@kunsan.ac.kr
<저작권자 © 뉴스해양수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해양수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 [기사배열책임자 및 기사배열 기본방침]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생태연구원(주) Korea Ecology Institute Co., Ltd 
본 사 : 전라북도 군산시 은파순환길 174-9 한국생태연구원 [1층~2층]   www.keic.net 
[주간신문 www.ofn.kr jeong2@kunsan.ac.kr ] [ 도서출판 한국생태연구원] 
(전화:0505-836-4000 팩스:0505-836-5000 ) 010-7664-2340
등록번호 : 전북, 아00115 |  등록일: 2015.02.23  |  발행인 : 정윤진  |  편집인 : 오정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윤진
Copyright © 2019 뉴스해양수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