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9.9 월 19:33

文대통령, 한-핀 대학생 해커톤에서 미션 직접 제안

문 대통령, 양국 대학생들 격려하고, ‘친환경 미래 도시-Futuer Green City’ 주제 직접 제시하며 대회 개시 선언 뉴스해양수산 편집국l승인2019.06.12l수정.. :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특별미션) 친환경 미래형 도시 ‘Green City’
[뉴스해양수산]중소벤처기업부는 문재인 대통령의 핀란드 국빈 방문 기간인 11일양국 대학생 60여명이 참여하는 ‘한-핀 공동 해커톤’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개회를 공식 선언하고, 양국 대학생들이 해결해야 할 미션을 직접 제시했다.

이번 대회는 양국 민간 해커톤 전문기관인 N15과 Junction이 공동 기획했고, 양국 대학생들이 공동팀을 구성, 상호 협업을 통해 미래 혁신성장에 대한 아이디어를 모색하고 개선방안을 제안하는 자리다.

해커톤은 10일 핀란드 헬싱키에서 사전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대회 운영일정, 양국 대학생들 간 상호 소개와 팀 구성 방법 등에 대한 설명을 시작으로, 6월11일부터 무박 2일간의 일정이 시작됐다.

특히, 한-핀 양국 정상이 해커톤 현장을 직접 방문해 대학생들을 격려 하고, “친환경 미래형 도시-Green City”에 대한 미션을 직접 제시했다.

이번 미션 주제는 양국 공통으로, 미래의 지속가능한 혁신성장을 위해 환경이 매우 중요하다고 공감한 것에 출발했다.

핀란드 헬싱키 외곽의 버려진 항구였던 ‘칼라사타마’ 지역을 자율주행, 스마트그리드 등 신기술 집약 스마트시티로 개발 중인 배경에서 이번 해커톤 미션 주제가 선정됐다고 주최 측은 전했다.

한국에서는 전국 14개교 대학교 재학생들로 구성된 16개팀 40명이 참여했고, 핀란드에서는 핀란드 대학생들이 직접 운영하는 엔젤투자 조직, 스타트업 지원기관 및 알토대학교 등을 통해 선발된 20여명의 대학생이 참여했다.

해커톤 시작과 함께 한-핀 양국 선배 창업인, 액셀러레이터, 벤처캐피탈 등이 대학생 공동팀의 아이디어 개발, 구체화에 대한 멘토링까지 지원하고 나섰다.

한국에서는 야놀자 이수진 대표, 직방 안성우 대표 등 25여명이 멘토로 참여했고, 핀란드에서는 액셀러레이터, 로봇 스타트업 등 10여명의 전문가가 참여했다.

해커톤 참가팀은 12일 최종 아이디어 발표를 통해 우승팀을 선발하며, 중소벤처기업부,경제고용부 장관상 등 총 4점을 시상한다.

뉴스해양수산 편집국  jeong2@kunsan.ac.kr

<저작권자 © 뉴스해양수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해양수산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 [기사배열책임자 및 기사배열 기본방침]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한국생태연구원(주) Korea Ecology Institute Co., Ltd 
본 사 : 전라북도 군산시 은파순환길 174-9 한국생태연구원 [1층~2층]   www.keic.net 
[주간신문 www.ofn.kr jeong2@kunsan.ac.kr ] [ 도서출판 한국생태연구원] 
(전화:0505-836-4000 팩스:0505-836-5000 ) 010-7664-2340
등록번호 : 전북, 아00115 |  등록일: 2015.02.23  |  발행인 : 정윤진  |  편집인 : 오정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윤진
Copyright © 2019 뉴스해양수산. All rights reserved.